©2019 by Jung Yooseung. Proudly created with Wix.com

ALL CAPS TITLE

​유블랜드 : 미디어로부터 2차 창작_시리즈

 대중 미디어의 일차원적인 영향으로부터 시작되었다. 미디어 매체의 화려한 영상, 연출, 소리는 어느새 나의 관심사가 되었다. 하지만, 전체적인 큰 이야기는 사라지고 흐름에는 상관없이 캐릭터에 집중하게 되었다. 내가 보는 현실은 많은 것들을 포기하고 기회조차 희박해 꿈만 꿀 수 있는 사회이다. 이해 비해 캐릭터는 비현실적인 삶을 살아가는 존재로써 나의 꿈들을 대신해서 이루어 줄 수 있기에 충분하다. 

  원래의 캐릭터가 아니라 새롭게 도입이 된 다른 캐릭터로 이차창작물을 생산한다. 현실적으로 이루기 어려운 꿈, 동경했던 허구의 세상을 박스 속 작품으로 표현하고, 다양한 캐릭터들이 작품을 통해 “나”로써 재탄생하게 된다.

YOOVELLAND : Secondary Creation from Media_ series

My work began from the one-dimensional influence from the one-directional mass media.

I quickly got interested in the splendid videos, direction and sounds. However, as the whole big story soon disappeared, I concentrated on the characters regardless of the overall stream.

The reality I see is the society where I've given up many things and there are scant opportunities around and thereby, I can only dream dreams. Contrastingly, the characters are beings living unrealistic lives, and are enough to realize my dreams on my behalf.

   I produce not the original characters but the secondary creative works newly derived from the original characters. I express as works in a box the dreams which are in reality difficult to be realized, and the fictitious world which I have yearned for, while various characters are re-born as "I" through my works.